Untitled Document 라이프성남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 2020 공모선정 작가 전시 - 제4회 김상범 개인 展 ‘Help me’


발행일 2020.11.05  
뉴딜신문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때 : 2020년 11월 7일(토) ~ 2020년 11월 15일(일) 

곳 :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   

경기도 여주시 명품로 370 여주프리미엄아울렛 퍼블릭마켓 內

온라인 링크 : 여주시홈페이지, 여주박물관 홈페이지, 어울림 밴드 등 SNS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 2020 공모선정 작가 전시 -


‘ 제4회 김상범 개인 展 -Help me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에서는 2020.11.7.~11.15까지 2020 「아트뮤지엄 려」 공모선정 작가 전시 ‘제4회 김상범 개인 展- Help me’ 를 개최한다.


지역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0월 27일부터 11월 10일까지 다시 미술관 임시휴관이 진행됨에 따라 먼저 온라인으로 전시를 진행하며, 이후 재개관이 결정되면 미술관에서도 직접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여주시 미술관 「아트뮤지엄 려」의 공모선정 전시 중 처음으로 선보이는 도자 조형작품 전시이며, 여주시 세종문화재단의 후원을 받아 진행되는 전시이다.


과거 봉건주의 시대부터 현시대까지 변함없이 되풀이 되고 있는 플랫폼 노동자의 현실을 3가지 테마로 나누어 구성한 도자조형 작품 25점을 선보인다.


전시되는 작품들의 내용은 권리보다 의무만 강요받다가 결국, 소외되는 노동자들의 현실에 대한 애환을 담는다. 이 도자작품들은 유리판에 유약을 사용한 드로잉 작품 ‘Help me’ 시리즈와 도자기와 석고로 형상을 만들고 그 위에 드로잉한 작품 ‘벤자민의 저녁식탁’시리즈로 선보인다.


또한 다양한 태토의 질감과 색감으로 삶의 본질을 표현하고자 한 ‘외날개 새’시리즈를 통해 힘들고 고된 현실이지만 다시 일어서 한걸음 씩 나아가는 삶의 갈망에 대한 이야기를 전한다.


노동자들의 노력과 헌신 없이는 사회발전을 이루기 어렵다. 그러나 사회가 없다면 노동자들 또한 존재할 수 없다. ‘이러한 알고리즘의 관계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에게 잊고 있던 노동자인 우리 자신의 가치와 권리를 다시금 되새겨 보는 뜻깊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작가는 전한다.

 

[ Copyrights © 2019 뉴딜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홈페이지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딜신문 © 2019 뉴딜신문 - ALL RIGHTS RESERVED 대표 : 문기관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2395 등록일 : 2019년 11월20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기관
제호 : 뉴딜신문 성남 발행인·편집인 : 문기관 주소 : 경기 성남시 수정구 수정로 154번길 13-5
대표 전화 031-754-5757 대표 메일 : home@newsdwal.co.kr